HOME 자치
정세균 의장, "헌법개정은 국민에 대한 약속"헌정특위 1차 회의 참석해, "새로운 대한민국의 토대를 구축하는데 힘 모아달라"
▲ 정세균 의장이 15일 열린 헌정특위 1차회의에 참석해 격려사를 하고있다.(사진=국회 제공)

정세균 국회의장은 15일 오전 국회 운영위원회 회의실에서 열린 헌법개정 및 정치개혁특별위원회(헌정특위) 1차 회의에 참석해 격려사를 했다. 

정 의장은 “헌법개정과 정치제도 개혁은 국민에 대한 약속이자 국회의 책무” 라고 강조하며 “좀 더 효율적인 운영을 통해 구체적 성과를 도출해내기 위해 개헌특위와 정개특위를 통합특위로 새로 구성 한 것” 이라고 설명했다.

이어 “국회가 헌법개정을 위해 1년이 넘는 긴 시간을 투여한 것은 헌정사상 유례없는 일”이라면서 “헌정특위가 지난해의 성과와 경험을 토대로 국민이 바라는 결과를 내주시길 바란다.”고 말했다. 

또 “국회가 새로운 시대의 주역이 될 것인지, 아니면 개혁의 대상으로 전락할 것인지는 특위위원들의 어깨에 달려있다”라면서 “국민과 역사에 대한 무거운 책임감을 갖고 새로운 대한민국의 토대를 구축해 나가는 데 힘과 지혜를 모아달라”고 당부했다. 

국회 헌법개정·정치개혁특별위원회는 개헌특위와 정개특위를 통합해 구성되었으며 오늘 첫 번째 전체회의를 시작으로 오는 6월까지 활동할 예정이다.

박수현  webmaster@autonomynews.co.kr

<저작권자 © 자치분권뉴스,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>

icon인기기사
기사 댓글 0
전체보기
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.
여백
여백
여백
Back to Top